보이스피싱 피해 예방 감사장 / 경찰일보 장권수 기자

해남경찰서, 금융기관 직원에

경찰일보 기자

작성 2020.07.18 13:45 수정 2020.07.18 13:45


장권수 기자 해남경찰서(서장 진희섭)는 최근 침착한 대처로 고객의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한 국민은행 해남지점 오모 계장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해남경찰서에 따르면 금융기관을 사칭한 보이스피싱 사범에게 문자를 받은 A씨(62세, 남)는 지시에 따라 어플을 설치하였고, “대출금 1,500만원을 상환하면 저금리의 대출을 더 많이 받을 수 있다.”는 전화를 받았다.


국민은행 오모 계장은 A씨와 대출 상담을 하던 중, “1,500만원을 찾아 차량에 두고 왔다. 3시에 만나기로 했다.”는 말을 듣고 보이스피싱이라고 설명하고 안심시킨 뒤, 즉시 국민은행 본점 소비자보호부에 연락 및 112에 신고하여 보이스피싱 범죄로부터 국민의 소중한 재산을 보호하였다.


〔경찰일보 장권수 기자

Copyrights ⓒ 경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경찰일보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