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선원 특별점검 단속 / 경찰일보 김재성 기자

목포해경, 자가격리 위반 제재

경찰일보 기자

작성 2020.04.24 11:22 수정 2020.04.24 11:22



김재성 기자 = 코로나19의 확산 방지와 감염 예방을 위해 지난 1일부터 모든 입국자에 대해 2주간 자가 격리 조치 의무화가 시행된 가운데 목포해경이 자가격리 조치중인 외국인 선원에 대한 위반사항을 점검하고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정영진)는 해외 입국자에 대한 자가격리 조치 위반 사례를 방지하고 지역사회 전파 차단을 위해 자가격리 조치중인 외국인 선원에 대한 특별단속을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최근 코로나 19 확진자 감소 등 다소 주춤한 분위기를 틈타 자가 격리 중인 외국인 선원들이 무단이탈하여 외부활동 우려가 있어 위반자에 대한 강력한 제재 조치가 필요하다.


이에 해경은 특별 단속반을 편성하고 보건소, 출입국 등 유관기관 간 정보교환을 통해 해·수산종사 외국인 자가 격리 대상자를 파악하여 합동 점검을 실시하고 적발시 법과 원칙에 따라 엄단할 예정이다.


경찰일보 김재성 기자


Copyrights ⓒ 경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경찰일보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