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고용유지지원금 4000억 늘려 5000억 규모로 확대" - 경찰일보 이신국 기자

홍남기

입력시간 : 2020-03-25 10:46:17 , 최종수정 : 2020-03-28 03:13:58, 이신국 기자

95c22a07cdcc720a5f9b2fe0be4b6357_1585100604_3744.jpg

[경찰신문 이신국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고용 안정을 위해 고용유지지원금 규모를 5000억 원 규모로 늘린다. 기존보다 4000억 원 더 늘어난 수치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5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2차 코로나19 대응 경제관계장관회의 겸 제2차 위기관리대책회의'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밝혔다.

홍 부총리는 고용유지지원금과 관련, "지원 수준도 전 업종에 대해 4월부터 6월까지 한시적으로 대폭 상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부는 또 금융회사의 외화차입 비용을 완화하기 위해 외환건전성 부담금을 한시 면제하고, 은행의 원활한 무역금융 공급 등을 유도하기 위해 외화 LCR 규제 부담을 한시적으로 완화한다.

구체적인 방안은 이번주 내 발표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2008년 금융위기 이후 과도한 외화자금 유출입을 방지하기 위해 도입됐던 외환분야 거시건전성 규제 조치들을 현 상황에 맞게 완화해 민간 부문의 외화조달 노력을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찰신문 이신국 기자]


Copyrights ⓒ 경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신국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