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eam on

Aerosmith

보스톤 마라톤 폭발사건을 추모하며

Rock 의 사회적 시사에 대한 관심

김태봉 기자

작성 2019.02.24 00:18 수정 2019.02.24 01:05

Dream On

- Aerosmith -

Every time I look in the mirror, all these

lines on my face getting clearer

The past is gone

It went by like dusk to dawn

Isn't that the way, everybody's

got their dues in life to pay

 

Yeah, I know nobody knows

where it comes and where it goes

I know it's everybody's sin

You got to lose to know how to win

 

Half my life is in books' written pages

Lived and learned

from fools and from sages

You know it's true

All the things come back to you

 

Sing with me, sing for the year

Sing for the laughter, sing for the tears

Sing with me, if it's just for today

Maybe tomorrow

the good lord will take you away

 

Sing with me, sing for the year

Sing for the laughter, sing for the tears

Sing with me, if it's just for today

Maybe tomorrow

the good lord will take you away

 

Dream on, dream on, dream on

Dream until your dreams come true

Dream on, dream on, dream on

Dream until your dream comes through

Dream on, dream on, dream on

 

Sing with me, sing for the year

Sing for the laughter, sing for the tears

Sing with me, if it's just for today

Maybe tomorrow

the good lord will take you away (2x)

 

 

거울을 바라볼 때마다 얼굴의 주름은

점점 더 선명해져만 가는군

과거는 사라졌어 마치 여명이

황혼에 물들 듯 가 버렸어

사람들은 모두 인생에서 지불해야할

대가가 있는거지

 

난 알아 아무도 어디서 와서 어디로 가는지

모른다는 걸

그건 모든 사람들의 업보인거지

이기기 위해서는 지는 법부터 배워야 해

 

내 반 생애를 책 으로 쓸 수도 있어

현자에게 뿐 아니라

바보들에게서도 배우며 살았어

이건 사실이야, 네게도 이 모든

일들이 다가오고 있어

 

나와 함께 이 세월을 노래해

웃음과 눈물을 노래해

오늘 단 하루만이라도 나와 함께 노래해

어쩌면 내일 신께서

당신을 데려갈 지도 몰라

 

나와 함께 세월을 위해 노래

웃음과 눈물을 노래해

오늘 단 하루만이라도 나와 함께 노래해

어쩌면 내일 신께서

당신을 데려갈 지도 몰라

 

꿈을가져.............

네 꿈이 이루어질 때까지

계속 꿈을 가지도록 해봐

당신의 꿈이 이루어 질 때까지

꿈을 포기하지 말아



 

영화 아마겟돈에 나오는 주제곡 “I don’t wanna miss a thing”, “Crazy”를 부를 그룹으로 70년대 이후 미국 시장에서 상업적으로 최고의 성공을 거둔 그룹이기도 하다.

리드 보컬 Steeven Tyler의 보커리 강한 개성을 보이고 있다. 특히 그의 딸 Liv Tyler는 영화 반지의 제왕에서 엘프족의 아르웬 역을 맡은 여배우다.

미국 보스톤에서 열렸던 마라톤 대회에서 폭발사고가 발생 많은 인명 피해를 입은 사건을 추모하며 부른 영상이 인상적이다.

 

미국 사회의 국민성은 저렇듯 자유분방함 속에서도 인간애적인 사회성등을 자연스럽게 갖고 태어난 듯해서 우리 사회와 비교된다.

저들에게 있어서 희생에대한 가치를 높이 평가하고 이해관계에 연연하지않고 모두 함께 추모하는 그들의 문화 정서 본받을 만하다.


Copyrights ⓒ 경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태봉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개미신문